본문 바로가기

십자가 능력으로 살다 > 일상의 소중함

도서간략정보 및 구매기능

십자가 능력으로 살다

십자가를 통한 즐거운 교환

저자 류영모
사양 216쪽│125*188
ISBN 978-89-5536-531-3 (04230)
정가 10,000원

SNS공유

도서 정보

십자가에서의 즐거운 교환으로

부활의 능력과 치유를 경험하라!


십자가는 ‘미련한 지혜’(고전 1:23-24)다. 십자가! 그곳은 죽음이 영원히 패한 곳이다. 죄인이 의인(義人)되는 곳이고 죽은 자가 살아나는 곳이다. 십자가는 ‘이미’ 죄인의 용서가 선포된 곳이고 ‘아직’ 죄인에게는 용서가 대기하는 곳이다. ‘이미’ 달려 나온 죄인을 의인이라 부르고 ‘아직’ 달려 나오지 못하고 머뭇거리는 죄인을 기다리는 곳이다.

그것이 십자가의 역설이고 십자가의 한없는 포용력이다. 십자가의 용량은 인류 역사상 모든 죄인을 품고도 남음이 있다.
십자가는 신비한 ‘교환’이 이루어지는 곳이다. 값어치 없는 죄의 쓰레기가 값을 매길 수도 없는(Priceless) 하늘의 귀중품과 교환되는 곳이다. 인간의 죄, 분노, 상처, 질병, 저주, 실패, 절망 등이 구원, 사랑, 싸맴, 치유, 축복, 성공, 소망으로 거래되는 곳이다.

인간에게는 항상 이익이 되고 하나님께는 항상 손해가 되는 거래이지만 그곳 ‘장터’에서는 다툼도 성냄도 실랑이의 고성도 없는 서로가 즐거운 ‘신적 교환’이 벌어진다. 십자가는 실로 역설과 아이러니 그리고 탈 논리가 통하는 ‘즐거운 교환의 장터’이다. 인간에게는 항상 이익이 되고 하나님께는 항상 손해가 되는 거래이지만 그곳 ‘장터’에서는 다툼도 성냄도 실랑이의 고성도 없는 서로가 즐거운 ‘신적 교환’이 벌어진다. 십자가는 실로 역설과 아이러니 그리고 탈 논리가 통하는 ‘즐거운 교환의 장터’이다.


이 책은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통해 그리스도인이 누릴 수 있는 무궁무진한 것들을 우리에게 도전한다. 십자가 앞에서는 우리 영혼이 살아나 부활을 경험하고 세상의 모든 염려가 하늘의 신령한 것들로 바뀌고 열등감 앞에서는 하나님 자녀 된 자로서 높은 자존감을 갖게 한다. 뿐만 아니라 정신적인 아픔을 겪는 자들에게는 세미한 음성으로 위로하시는 하나님을 만날 수 있고, 가난을 부요로 우리의 약점을 강점으로 바꿀 수 있는 삶으로 우리를 초대한다.

이 책을 구입한 분들께 함께 추천하는 책

서울시 마포구 성지1길 7(합정동) 02-6933-9981 ywampubl@ywam.co.kr

도서출판 예수전도단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상단으로